한국디지털뉴스 종합일간신문
2023년12월01일금요일
                                                                                                     Home > 경제
  의료급여 혁신 대국민보고서 발표
기사등록 일시 : 2006-10-10 16:42:14   프린터




유시민 보건복지부 장관은 의료급여 제도 혁신에 대한 국민보고서’를 냈다.

유장관이 추석 연휴를 이용해 자택에 머무르며 직접 작성한 15쪽짜리 보고서는 현행 의료급여 제도의 상황과 문제점과 혁신 방안에 대해 국민의 눈높이로 쉽게 작성됐다. 장관이 대국민 보고서를 직접 집필하는 것은 대단히 이례적인 일이다.

보고서에서 유장관은 “현행 의료급여 제도의 상황을 볼 때, 저는 참여정부의 각료로서, 또 주무부처 장관으로서, 말로 표현하기 어려울 정도로 큰 부끄러움과 죄의식을 느낀다”면서 “이 보고서는 보건복지부 장관이 국민들 앞에 제출하는 공개적인 반성문”이라고 밝혔다.

그간 공무원들이 작성한 보고서와는 상당히 다른 형식으로, 장관 개인의 의견까지 담아 작성된 이 보고서는 특히 보건복지부의 의료급여 제도 혁신 방안을 놓고 시민사회, 학계, 정치권의 반발이 우려되는 가운데 나온 것이어서 주목된다.

보고서는 보건복지부 홈페이지내 장관블로그(http://www.mohw.go.kr /blog_index.jsp)에 전문이 게재됐다.

의료급여제도는 1977년에 도입돼, 지난 30년동안 가난하거나 희귀난치성 질환에 걸린 국민을 위해 국가가 치료비를 대신 지불해 주는 제도로 2005년 12월 현재 의료급여 혜택을 보는 수급권자는 176만명에 이르고 있다.

유장관은 “의료급여제도는 대한민국이 문명국가임을 입증하는 정말 훌륭한 제도이지만, 제도의 구조적 결함, 복지부의 무책임한 행정, 수급자의 도덕적 해이, 의료기관의 불법행위로 더 이상 방치할 수 없을 정도의 많은 문제점을 노출시키고 있다”고 진단했다.

유장관은 특히 보건복지부가 범한 네가지 잘못으로 목표설정의 오류, 정보시스템 결여, 도덕적 해이 제어장치 부재, 엄정하지 못한 공급자 관리를 꼽았다.

복지부는 연간 4조원이나 되는 돈을 쏟아 부으면서도 수급자의 건강수준 상태를 측정하려는 시도가 없었으며, 수급자들 가운데 누가 왜 얼마나 자주 의료기관을 방문하는지를 제대로 파악하고 않았으며, 이를 제때 파악할 시스템조차 전혀 갖추지 않았다.

이외에도 수급자를 늘리고 보장범위를 넓히는 데만 힘을 쏟았지 도덕적 해이를 통제할 수 있는 제도적 장치를 전혀 마련하지 않았다.

유장관은 “그동안 복지부가 저질렀던 잘못을 고백하는 셈이라 죄스럽고 민망하기 짝이 없는 일이지만 그래도 있는 그대로 국민 여러분께 말씀드리는 것이 도리라 생각해 빼거나 더하지 않고 있는 그대로 말씀드린다”고 밝혔다.

복지부는 6월부터 이런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 의료기관 특별실사, 연간 급여일수가 365일이 넘는 38만명에 대한 전면적 실태조사 및 밀착관리, 관련 정보인프라 확충 등을 추진한 결과 지난해 9월 비해 올 9월 의료급여 진료비 청구액 증가율이 조금 떨어지기는 했다.

유장관은 “이러한 응급조처는 말 그대로 응급조처일 뿐”이라면서 복지부가 검토 중인 혁신방안을 일부 소개했다.

의료서비스 오남용을 막기 위한 방안으로 의료급여 수급자에 대한 주치의제도와 지정병원제도를 도입, 의료급여 수급자의 본인부담금제도 도입, 희귀난치성 질환자를 위한 전문병원 건립, 의료급여 관리주체인 시군구의 적극적인 참여를 위해 특별시·광역시의 자치구도 의료급여 지방비 분담 등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보고서 말미에서 유장관은 “이 보고서의 취지는 의료급여 수급자나 의료기관 종사자, 관련 공무원들을 비판하려는 데 있지 않다”면서 “하지만 지금까지의 정책 오류에 대해 조금이라도 절감했더라면 어려움에 처한 다른 국민들에게 희망을 주는데 쓸 수도 있었을 국민 세금을 의미 없이 지출한 데 대하여 주무장관으로서 머리 숙여 사과 드린다”고 밝혔다.

또한 “국민들이 내신 세금을 한 푼이라도 헛되이 낭비하지 않도록 제 자신과 보건복지부를 다그치겠다”고 다짐했다.
정승로 기자
기자의 전체기사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기사등록일
724 한국해운조합 손해보험중개인 간담회 개최 김형근 기자 2007-02-05
723 충남 당진 석문국가산업단지 조성 가시화 정승로 기자 2007-02-05
722 KTX승무원 문제 노사가 해결방안 찾아야 김석쇠 기자 2007-02-03
721 미국산 쇠고기 검역 한미 기술협의 개최 김형근 기자 2007-02-02
720 노동부 석면제로 현장 감독강화 정승로 기자 2007-02-02
719 복직 해고자의 경비직 배치는 위배 정승로 기자 2007-02-01
718 2017년 260만호 임대주택 확충 경실련입장 정승로 기자 2007-02-01
717 수혈용 혈액 부족에 따른 비상대책 추진 김형근 기자 2007-01-31
716 인천항 갑문타워 30년 묵은 때 벗었다 김쇠기 기자 2007-01-30
715 20년 끌어온 췌장소도세포사멸기전 규명 김형근 기자 2007-01-30
714 65세이상 노인등 저소득층 보험료 경감확대 KDN 뉴스 2007-01-29
713 인천항 대북 컨테이너 물량 64.4% 처리 김형근 기자 2007-01-29
712 오는 2월 전국에서 7천418가구 공급예정 정승로 기자 2007-01-29
711 불스홀딩스(주)  다단계 영업 고발 김석쇠 기자 2007-01-29
710 2월초 공공 주택공급 확대방안 발표 김형근 기자 2007-01-26
709 제9차 한·캐나다 FTA 협상 개최 김석쇠 기자 2007-01-26
708 의료기관 앞으로 지하층에 입원실 설치 못해 김형근  기자 2007-01-26
707 지난해 전국 땅 값 5.61% 올라 김석쇠 기자 2007-01-25
706 정통부 중소기업 정보화 사업 55억 투입 정승로 기자 2007-01-25
705 국가 암조기검진 대상자 17,014천명 확대 김형근 기자 2007-01-24
    759  760  761  762  763  764  765  766  767  768   
이름 제목 내용
 
 
걸그룹'시크엔젤' 출..
  중화민국(臺灣·타이완)건국 국경일
  아웅산테러만행 잊지 말자!
  [제27회 노인의 날]부강 한 나라 일군 어..
  묻지마 흉기난동 모방범죄 등 흉기수색 ..
  확장억제 출발점이 될 한·미 NCG출범 환..
  공수처 출범후 2년동안 6185건 사건중 3..
  경찰 왜 이러나?
  산불방지 시스템 구축하라
  권순일 전 대법관'재판 거래' 의혹 증폭,..
  삼척·울진 무장공비 120명 침투사건 54..
  KRISO,국내 최초의 LNG벙커링선박 명명식..
  세계자살예방의 날-생명 존중과 사랑'캠..
  대우조선해양,대체 연료 기술 개발 탄소..
  트인세상,복합 예술공간 ‘아트 스페이스..
  나토 정상회의 참석 전 도어스텝
스카우트운동과 지구촌 청..
  강태선(한국스카우트연맹 총재,제25회 세계스카우트잼버리 공동조직..
12.12 사건은 쿠데타도,군..
  12.12사건의 진실을 알기 위해서는 먼저 10.26사건을 이해하여야 한..
히틀러’와 ‘한나 아렌트
  아렌트는 ‘단독자(單獨者) 인간(人間)’에 대한 관심,’을 거론 하..
정치권은 코로나장시사태로..
내수경기 살리는 부양책 “골든타임” 놓치지 않게 최선..
삼권분립(三權分立)
법의 정신(De l’esprit des lois)은 ‘여러 관계 하에 ..
자치경찰시대 영국의 경찰..
영미법계에서 주로 경미한 형사·민사 재판을 담당하는 ..
주한스웨덴대사관‘제12회..
올해로 12회째를 맞는 스웨덴영화제가 11월 1일 서울 아트하우스..
109년 만에 다시 듣는 김..
 김봉이(1878~1929)는 판소리 5명창으로 아버지 김창환을 ..
㈜에이아이북스 강대진 회..
㈜에이아이북스(회장 강대진)는 방주선교문화센터 카페노아에서 ..
급격히 추워진 날씨,하지정맥..
직장인 A씨(28,여) 겨울을 맞아 롱부츠와 보온성을 높여줄 기모..
용인세브란스병원 심장내과 ..
연세대 의과대학 용인세브란스병원(병원장 김은경) 심장내과 10..
용인세브란스병원,다빈치 SP ..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용인세브란스병원(병원장 김은경)이 최근 4..
해수욕장 안전관리 감사-어느..
신원을 구체적으로 밝히지 않은 한 시민이 여름철 해수욕장 안전..
여성의용소방대 화재예방 펼..
국제시장 및 부평시장 일대 화재예방캠페인 펼쳐   &nb..
군산해경 사랑 나눔
보건복지부에서 주관하는 이달의 나눔인 정부포상에 군산해경이 ..
김선호 찾읍니다
김선호(13세) 남자      당시나이 13세(현..
이경신씨 찾읍니다
이경신(51세) 남자     당시나이 51..
김하은을 찾습니다
아동이름 김하은 (당시 만7, 여) 실종일자 2001년 6월 1일 ..
강릉 주문진 자연산 활어 인..
동해안을 찾기전에 미리 동해안 자연산 제철 활어를 맛 보실 수 ..
국민 생선회 광어(넙치) 영양..
양식산 광어는 항노화, 항고혈압 기능성 성분 탁월   ..
<화제>온 동네 경사 났..
화제 94세 심순섭 할머니댁 된장 담는 날 산 좋고 물 맑은 심..
뽀로로가 아이들의 운동습관..
아파트에 거주하는 가구들이 증가하면서 성장기 아이를 둔 부모..
별나무
별나무 아세요?감을 다 깎고 보면주홍 별이 반짝인다는 걸 우..
중부소방서 지하 현지적응훈..
부산 중부소방서(서장 전재구)는 22일 오전 KT중부산지사(통신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