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디지털뉴스 종합일간신문
2020년03월29일일요일
                                                                                                         Home > 칼럼
  새누리당, 黨 개조 안하면 위기에 봉착할 것!
기사등록 일시 : 2014-06-09 20:44:10   프린터

 

비민주적 국회선진화법 주도한 새누리당 국회의원들은 자유민주주의 세력이라 보기 어렵다.

 

새누리당, 당 개조 시급하다! 비민주적 국회선진화법을 만들어 국정을 무력화시킨 새누리당의 선진화법 입법 책임주체는 마땅히 새누리당으로 부터 출당시켜야한다.

 

새누리당이 17개 도지사중 겨우 8곳을 승리해놓고 어설픈 자화자찬에 빠져있다.

 

새누리당은 ‘서울특별시장’을 대선급주자인 정몽준 후보를 내놓고도 참패했다.

 

새누리당은 서울시장 참패에 대해 일말의 느낌도 없는가?

 

꼭 대선주자급 정몽준을 서울시장에 내 놓아야 했는가?

 

정몽준 후보의 참패를 놓고도 아전인수 해석이다.

 

서울의 민심은 대한민국 정치풍향의 민심과도 같다.

 

박원순 후보에게 서울 시장 직을 빼앗긴 것은 무엇보다 새누리당의 시장후보 공천 진행이 필요충분조건을 충족하지 못했다.

 

어디 박원순이 여권후보를 이길 선거였나? 천만에다!

 

필자는 선거 몇 개월 전에 칼럼을 통해 만약 정몽준 후보가 나설 경우 서울 시장선거가 ‘서민’대 ‘재벌’구조로 박원순이 프레임을 바꿔 공격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민생이 나락으로 떨어지고 있는 열악한 상황에서 ‘세월호 참사’까지 겹치니, 그야말로 엎친데 덮친 격으로 경제가 꽁꽁 얼어붙었다.

 

결국 예측대로 정몽준 후보가 치욕적인(?) 패배를 맛보았다.

 

솔직히 참여연대 출신 박원순이 새누리당 7선 국회의원인 정몽준 잠재적 대선후보와 경쟁될 수 있는 게재는 아니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석패 아닌 참패! 무참한 참패를 당한 원인은 무엇인가? 정답은 바로 새누리당의 객관성이 결여된 공천 진행방식에 있었음이다! 새누리당 윤상현 사무총장은 6.4지방선거 결과를 ‘선방했다’고 자화자찬하고 있다. 선방? 어림도 없는 자위다!

 

산술적으로 17곳 시도지사자리에서 8개 승리했으니 현재보다 한곳이 줄긴 했지만 이겼다는 것이다.
윤 사무총장의 이런 오만은 앞으로 새누리당의 앞날이 어두울 것이라는 암시가 묻어나온다.

 

서울시장 뺏겨놓고 선방했다고?

 

제대로 국민 민심을 도대체 새누리당 의원 몇 명이나 알고나 있는지?

 

4년 전 서울시장선거에서 새누리당이 제대로 이겼었으나 (박 시장은 보궐 선거 시장이다) 이번에는 큰 표 차로 패배했다는 사실을 은폐하고 싶은 것인가?

 

새누리당이 만약 김황식이나 이혜훈을 서울시장 후보로 내놓았다면 상황은 달라질 수도 있었을 것이다. 박원순 킬러는(?) 김황식이 아니었을까?

 

특히 이번 지방선거 민심은 민생문제가 키워드인데 세월호 사건으로 가중된 어려운 민생의 의미를 내포한 시기에 왜 하필이면 ‘재벌’ 대 ‘서민’구도를 채택했는지 한번쯤 선거 전략적 과정을 반추해 볼 필요가 있다.

 

정몽준 후보는 대선 주자 급 후보이지 6.3 지방선거 시대에 서울 시장후보와는 전혀 어울리지 않는 상황논리와 시대논리가 작동했다는 것쯤은 새누리당이 면밀히 정세 분석했어야만했다.

 

이제 새누리당은 어설픈 ‘친박 비박 잔치’를 끝내고 집권여당의 대 개조작업에 착수해야한다. 만약, 새누리당이 대 개조작업을 개을리 하거나 미봉적으로 개조에 임한다면 새누리당은 보수정당역사의 전면에서 바람처럼 사라질 날도 있을 수 있지 않을까?

 

지금 대한민국 보수 세력은 새누리당을 그다지 좋아하지 않는 것 같아 보인다. 새누리당의 자기 뼈를 깎는 개조 작업에 시급히 착수해야할 이유는 바로 이 것 때문이다.

 

자유언론인협회.인터넷타임즈 발행인 양영태 (전 서울대초빙교수. 치의학박사)

 

이정근 기자
기자의 전체기사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기사등록일
1526 여권은 이번 승리로 자만하면 끝장난다. 이정근 기자 2014-08-03
1525 한미연합군사령부 서울에 있어야 이정근 기자 2014-08-03
1524 새정치민주연합은 국민의 정당으로 다시 태어나야 김형근 기자 2014-08-03
1523 남성들의 괴이한 동정론(同情論) 사태,그리고.... 이정근 기자 2014-07-29
1522 대한민국은 대한민국 스스로를 속이면 안 된다 이정근 기자 2014-07-28
1521 백골된 유병언과,백백교 교주 全龍海,그리고… 이정근 기자 2014-07-23
1520 50억 어치‘유.골’ 다 어디 갔나? 이정근 기자 2014-07-21
1519 불안한 재일교포들을 위로함 이정근 기자 2014-07-19
1518 대북 5·24조치와 망경봉호 인천입항 문제 이정근 기자 2014-07-18
1517 사해붕우(四海朋友)는 액자에나 존재하는 것인가 이정근 기자 2014-07-13
1516 정윤회,구설수 달고 다니는 운명의 사나이인가? 이정근 기자 2014-07-11
1515 군 작전태세 재정비해야 이정근 기자 2014-07-10
1514 국익외교인가,국가위기 외교인가? 이정근 기자 2014-07-05
1513 대한민국 보수운동을 하면서,소감(所感) 이정근 기자 2014-07-01
1512 보수는 새롭게 단결하여 조국 수호해야 이정근 기자 2014-06-29
1511 문창극 총리 후보를 지지한다 이정근 기자 2014-06-19
1510 지금,한국 대통령은 누구인가? 이정근 기자 2014-06-18
1509 문민시대가 한국을 망치는구나! 이정근 기자 2014-06-15
1508 추악(醜惡)한 한국인들 이정근 기자 2014-06-15
1507 새누리당, 黨 개조 안하면 위기에 봉착할 것! 이정근 기자 2014-06-09 1216
    2  3  4  5  6  7  8  9  10  11   
이름 제목 내용
 
 
신인 걸그룹 러스티 ..
  2020, 세계물의 날을 즈음하여
  경칩(驚蟄)일을 맞아
  정부 지자체 상훈제도 시대와 현실에 맞..
  국내 저층주택 지진대비 건축방식 필로트..
  봄철 화재위험성 있는 대보름행사 축제 ..
  매월4일 안전점검의 날을 맞아
  복권열풍 사행성조장 위험수위 넘어 경각..
  에너지절약 말보다 평소실천이 우선되어..
  제21대 4.15 총선, 유권자 한 표가 세상 ..
  대망의 2020년 경자년 새해 서민 삶 나아..
  경자년 새해 국가기강 확립,사회적 정의 ..
  청소년 훈계는 옛말,무서운 세상,가정교..
  정부는 연말연시 맞아 국가안보에 유비무..
  연말연시 맞아 음주운전 강력한 단속과 ..
  新맹모삼천지교 정신과 자세 교훈삼고 실..
초 고령화시대 걸 맞는 119..
현재 119 응급구호차량은 인구 10만 명에 1대 꼴로 태부족..
제21대 총선 출마후보자와 ..
벌써부터 총선에 출마해 국가와 국민을 내가 살펴보겠다..
보훈단체 환골탈태 국민과 ..
보훈가족으로서 단체의 진정한 발전을 바라는 충정심에..
美,대통령 가운데 한국서 ..
한국인들에게는 경천동지(驚天動地)할 일은 1천년이 넘도..
공포 공허 공황
공포(恐怖)로 폭행하여 공황(恐惶)을 조작하고, 공허(空..
공무원이 민원인 무시하면,..
공무원이 민원인 무시하면, 공무원 무시하는 것은 당연..
국내 최초 음악 감성 악기..
한국디지털뉴스 박주영기자=오산은 최고의 교육 선두..
오산을 잘못 봤다면,큰 오..
500년 전 고대 삼국시대 성곽 발굴, 유네스코 등재 준..
예술인 창작준비금 지원 ..
한국디지털뉴스 김형종 기자=기획재정부는 8일 올해부터 예술인 ..
자도자도 피곤한 당신,수면장..
겨울이 지나고 따뜻한 봄이 되자이유 없이 나른해지며 졸음이 쏟..
코로나19 건강관리 호흡기 피..
코로나19의 전세계 확진자 수가 37만 명을 넘으면서 우리나라뿐 ..
유방암 치료 후 나타나기 쉬..
여성의 3대 질병 중 하나로 손꼽히..
해수욕장 안전관리 감사-어느..
신원을 구체적으로 밝히지 않은 한 시민이 여름철 해..
여성의용소방대 화재예방 펼..
국제시장 및 부평시장 일대 화재예방캠페인 펼쳐 &nb..
군산해경 사랑 나눔
보건복지부에서 주관하는 이달의 나눔인 정부포상에 ..
김선호 찾읍니다
김선호(13세) 남자      당시나..
이경신씨 찾읍니다
이경신(51세) 남자     ..
김하은을 찾습니다
아동이름 김하은 (당시 만7, 여) 실종일자 2001년 ..
강릉 주문진 자연산 활어 인..
동해안을 찾기전에 미리 동해안 자연산 제철 활어를 ..
국민 생선회 광어(넙치) 영양..
양식산 광어는 항노화, 항고혈압 기능성 성분 탁월&nb..
<화제>온 동네 경사 났..
화제 94세 심순섭 할머니댁 된장 담는 날 산 좋고 ..
뽀로로가 아이들의 운동습관..
아파트에 거주하는 가구들이 증가하면서 성장기 아이..
별나무
별나무 아세요?감을 다 깎고 보면주홍 별이 반짝인다..
중부소방서 지하 현지적응훈..
부산 중부소방서(서장 전재구)는 22일 오전 KT중부산..